모교소식 > 모교소식
제목 서유정, 전국체전 피겨 銀 획득
작성자 대외협력처 작성일 2017/01/31 조회수 2049

부상 딛고 일군 값진 메달, “피겨 국제심판 될 거예요”


경일대학교 스포츠학과 2학년 서유정(사진·21세) 양이 제 98회 전국동계체육대회 빙상 피겨스케이트 종목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1월 19일부터 20일까지 성남 탄천 빙상장에서 열린 여자대학부 빙상 피겨C조에서 서 양은 자신의 장기인 스핀과 컴비네이션 스핀 레이백을 연이어 성공시키며 합계 57.36점으로 당당히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계성초등학교 6학년 때에 빙상에 입문한 서유정 양은 각종 대회에서 수상하며 두각을 나타내다, 중학교 3학년 때에 발과 허리 쪽에 부상을 입고 고교 3년간 피겨를 중단하다시피 했다. 그러다 작년에 경일대학교 스포츠학과에 입학하면서 새롭게 각오를 다진 서 양은 학기 중에는 학업과 연습을 병행하고 방학 기간에는 하루 8시간의 고강도 훈련을 소화해왔다.


부상을 극복하기까지 주변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는 서유정 양은 “김경오 교수님을 비롯해서 학과에서 진로에 대해 조언과 비전을 제시해주어 용기를 낼 수 있었고, 가족과 친구들의 응원으로 다시 스케이트화를 조여 맬 수 있었다”고 말했다.


피겨스케이트 국제심판이 장래희망이라는 서 양은 “지금은 4월에 있을 대회준비에 여념이 없는 상태인데 올해 내로 스케이트 급수를 5급으로 올리고, 생활체육과 스케이트 관련 자격증 획득에 집중할 것”이라며 “영어공부도 함께 병행해 최종목표인 피겨 국제심판 자격증을 꼭 딸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첨부파일첨부파일없음


다음글 : 학생창업 모범답안 권태현 씨 대외협력처 2017/02/07
현재글 : 서유정, 전국체전 피겨 銀 획득 대외협력처 2017/01/31
이전글 : 제 6회 산학협력의 밤 개최 대외협력처 2017/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