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교소식 > 모교소식
제목 “베트남 유학생 키다리아저씨 되겠습니다”
작성자 대외협력처 (news1) 작성일 2017/03/20 조회수 1366

“베트남 유학생 키다리아저씨 되겠습니다” 
호명염직 강구문 대표 경일대에 3천만 원 기탁


 대구 염색공단에 소재한 (주)호명염직의 강구문 대표이사가 20일(월) 오후 경일대학교 총장실을 방문해 외국인유학생을 위한 발전기금 3천만 원을 기탁했다.


 대구에서 20년째 직물 및 편조원단 염색가공 기업을 경영 중인 강구문 대표는 베트남 현지 법인에서 거둔 수익을 사회에 환원할 방법을 찾던 중 경일대학교에 재학 중인 베트남 유학생의 키다리 아저씨가 되기로 마음먹었다.


 이에 올해부터 매년 1천만 원 씩 3년 간 3천만 원을 경일대학교에 기부하고, 대학은 이를 베트남 유학생을 위한 행사비 지원과 복지증진에 사용하기로 뜻을 모았다.


 강 대표는 “평소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을 고민해오던 차에 베트남 사업장의 매출 신장으로 거둔 수익을 국내에 유학 중인 베트남 학생들을 위해 쓰기로 결심했다”라며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꾸준한 기부를 통해 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현태 총장은 “강구문 대표이사님의 뜻을 잘 받들어 베트남 유학생들이 면학에만 열중할 수 있도록 어려움을 살피고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첨부파일첨부파일없음


다음글 : 경일대, 창업선도대학 전국 최고등급 대외협력처 2017/03/22
현재글 : “베트남 유학생 키다리아저씨 되겠습니다” 대외협력처 2017/03/20
이전글 : “베트남 유학생 키다리아저씨 되겠습니다” 대외협력처 2017/03/20